헷깔리는 항공권 취소 수수료 에 대해서 알아보자

with No Comments

헷깔리는 항공권 취소 수수료 에 대해서 알아보자

헷깔리는 항공권 취소 수수료 에 대해서 알아보자

내 기억을 더듬어 처음 항공권을 구매 하거나 예매 했을 때

가장 당황스런 시츄에이션은 바로

 

항공권을 예약하거나 예매 해놓고

새롭게 더 싼 티켓이 갑자기 텨 나왔다던지

혹은 같이 가려던 친구가 못 가게 되어서 나도 취소를 한다던지

목적지를 갑자기 바꾸던지

등등 여러 사유로 인해 바로 취소를 해야하는 경우인데

당황 스러운건 바로 취소 할때 어마어마한 취소 수수료 를 물어야 했다는 거다.

그것도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쥐똥만한 수수료가 아닌

어마어마한 취소 수수료 를 말이다!

막상 당황해서 바로 잡으려고 해도 정보를 찾기도 힘들고

사람들의 말도 서로달라 적잖이 당황스러웠다.

해서 내가 직접 겪어가며 깨달은 취소 수수료 에 대한 나름의 팁을 정리해 봤다

 

항공권 예매는 크게 2가지로 경우로 나뉜다.

 

1. 스카이 스캐너나 카약 기타 사이트에서 검색해준 사이트를 통해

예매”만” 하고 아직 카드 결제를 진행하지 않은 경우

 

2.  스카이 스캐너나 카약 기타 사이트에서 검색해준 사이트를 통해

예매를 한 상태에서 확정 메일을 받아서 카드로 직접 결제를 진행 한 경우

 

1번의 경우 ,돈을 지불(결제)하지 않았다면

아직 발권이 된 상태가 아니므로

확약이 되지 않았다.

 

따라서 이 경우에는 취소해도 수수료는 발생하지 않는다.

확정 결제 매일을 보내고 기간내에 돈을 입금하지 않으면

자동 예약이 캔슬 되는 경우도 있다.

그러나 확실하게 예매 사이트를 통해 예약 취소 의견을 보내는 것이 좋다.

 

2번의 경우에는 돈을 주고 결제를 진행했기에 문제가 조금 심각해 진다.

왜 그런가 하면

항공사 입장에선 항공권이란

매우 소수에게만 한정된 시간에 팔아야 하는 고가의 상품이다.

근데 만약 내가 그걸 돈주고 결제를 해

확약이 되는 순간 그 항공권은 오직 당신에게만 유효하게 확정이 되고

남한테는 보여줄수도 팔 수도 없는 상태가 된다.

즉, 내가 확정된 상태에서 출국 하루전이나 몇일 전에 띡

취소를 해 버리면

다른 사람한테는 팔기가 무척힘들어 지고 이는 항공사 입장에선 엄청난 손해다

따라서 항공사는 약관에 따라 엄청난 취소 수수료 를 청구 할 수 밖에 없다.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

아마 결제 전 취소 수수료에 관한 내용을 안내 받고

취소 수수료에 대한 보험 상품 구매를 권유 받았을 텐데

취소 수수료에 관한 보험을 가입한 상태로 발권을 진행 했다면

보통 큰 수수료 없이 환불을 받을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아마 항공권 티켓 값 대비 적지 않은 취소 수수료를 부과 받게 된다.

100만원 짜리 티켓에 20-30만원의 취소 수수료를 무는 경우도 있다.

 

한마디로 취소 수수료를 물면

아무리 티켓을 싸게 끊는다고 해도 결국은 항공권을 비싸게 사는 셈이다.

또한 취소환불 규정이 회사마다 다르기 때문에

이에 대한 확인이 발권전 반드시 필요하다

그래서 돈이 좀 아깝다고 느끼더라도

취소 수수료 까지 커버해 주는 보험에 가입해 놓는게 좋다.

친구나 아는 사람과 같이 가는 경우라면 더더욱 해 놓는게 좋다.

 

Sign up for free Updates :

Leave a Reply